You are here:

뇌졸중(중풍)

Stroke / 腦卒中(中風)

정의

뇌혈관이 경색되어 뇌의 일부분이 허혈 상태가 되거나, 뇌혈관의 파열로 출혈이 생겨 뇌 기능에 갑작스러운 이상이 발생하면서 여러 가지 신경학적인 증상이 나타나는 경우이다.

원인

주요 원인은 고혈압과 동맥 경활증이다. 고지질혈증, 당뇨, 비만, 소금의 과잉 섭취, 정신적 긴장, 흡연, 음주, 가족력 등이 위험 요인이다.

증상

증상이 매우 다양하여 진단에 신중해야 하며, 증상만으로 허혈성과 출혈성을 구별하기 어려울 수도 있다.

  • 뇌졸중의 전구 증상 : 갑작스런 국부적 신경 마비와 의식 장애가 나타날 경우에는 일단 뇌혈관 지환을 의심할 수 있다. 뇌경색은 대부분 뇌혈전이나 뇌전색으로 생기며, 폐색된 뇌동맥의 부위에 따라 신경학적 증상이 다르다. 주로 반대쪽의 편마비, 감각 장애, 언어 장애를 일으키며 두통을 없거나 가볍고 의식 장애는 없는 경우가 많다. 뇌출혈은 고혈압을 동반하여 발병 후 여러 시간 동안 점차 악화되고 편마비, 두통, 오심, 구토, 의식 장애, 경부 강직 등이 나타난다.
  • 의식 변화 : 깨우면 일어나지만 자꾸 자려고 하거나, 주위에 반응하지 않는 혼수 상태가 될 수 있다.
  • 실신 : 늘어지며, 쓰러지기 직전에 눈앞이 노랗게 되거나 잠시 의식을 잃는 경우도 있다.
  • 경련 : 몸의 한 부분이 본인의 의지와 관계없이 저절로 움직이거나 팔다리가 뻣뻣해지거나 눈이 돌아가는 등의 증상이 나타난다.
  • 치매 또는 이상한 행동 : 금방 있었던 일도 잊어버리고 엉뚱한 행동을 하거나, 경우에 맞지 않게 이유 없이 울거나 웃고, 성격이 변하여 마치 다른 사람이 된 것 같이 보인다.
  • 보행 장애 : 총총걸음으로 발을 잘 떼지 못하거나, 술 휘한 사람처럼 걸을 수도 있고, 마비 때문에 잘 못 걸을 수도 있다.
  • 두통 : 뇌졸중이 발생할 때 두통이 나타난다. 다른 뇌졸중의 주요 증상에 앞서 나타나거나, 동시에 나타나거나, 주요 증상이 발생한 후에 나타날 수 있다.
  • 언어 장애 : 말이 어눌하고 발음이 부정확하거나 구음 장애가 일어날 수 있고, 말은 알아듣지만 하지는 못하는 상태가 될 수도 있다.
  • 사지 이상 : 팔다리가 힘이 없고 마비되거나 저절로 움직이는 등의 증상이 나타난다.
  • 운동 마비, 감각 이상 : 팔다리의 운동 마비나 감각 이상은 대뇌 운동 피질에서 척수로 향하는 운동 신경로의 특정 부위에 병변이 생겨서 발생할 수 있다. 감각 이상은 척수에서 구심성 감각 신경로가 시상을 거쳐 감각 피질까지 오는 과정 중 어딘가에 병변이 생겨서 발생할 수 있다.
  • 어지러움(현훈) : 대개 진정 신경계 또는 소뇌 부위의 병변을 알리는 증상으로 볼 수 있다.
  • 구토
  • 복시(물체가 둘로 겹쳐 보이는 것) 현상 : 뇌간의 제 3, 4, 6 뇌신경이 나가는 중뇌에서 뇌교까지의 부위에서 이들 신경핵의 기능이 정확히 조절되지 않거나, 중뇌나 뇌교의 수직이나 수평 방향의 공액 안구 운동 중추의 기능 장애에 의한 경우이므로, 복시 현상이 있으면 뇌간의 기능 장애를 동반한 뇌졸중으로 봐야 한다. 개개인의 뇌신경 병변이나 근육병으로도 복시가 생길 수 있으나 임상적으로 약간 다르다.
  • 구음 장애(발음 이상)
  • 실어증 : 말을 이해는 하지만 하지 못할 경우는 전두엽 앞쪽의 기능 장애이고, 말을 하기는 하지만 내용이 맞지 않거나 이해하지 못할 경우에는 측두엽 뒤쪽이 장애를 일으킨 것으로 볼 수 있다.
  • 실조 현상 : 소뇌 또는 그와 연관된 구조물들의 병변을 생각할 수 있다.
  • 행동 장애 : 행동 장애에서 실행증은 팔다리 움직임 자체는 가능하나 대뇌 인지 기능의 이상으로, 생각이 행동으로 옮겨지지 못하는 장애이다.

이 밖에도 모든 신경계의 이상이 나타날 수 있다.

치매

Dementia

정의

‘제정신이 아닌(out of mind)’를 뜻하는 라틴어에서 유래한 말로, 정상적으로 활동하던 사람이 뇌의 각종 질환으로 인하여 지적 능력을 상실하는 경우를 의미한다.

증상

기억력, 사고력 등 뇌의 모든 능력이 떨어진다.

원인

그게 두 가지로 구분할 수 있다.

  1. 노인성 치매 : 노인에게 기역력, 언어 능력, 공간 감각, 추상적 사고 능력, 문제 해결 능력 등의 지적 능력의 감퇴가 점차적으로 진행되는 병으로 알츠하이머병이라고도 한다. 정상적인 노화 과정에서 일어나는 기억력 감퇴, 정신 기능 감퇴와는 분명히 구별되는 특별한 질병의 개념으로, 뇌세포가 원인 모르게 죽어 가면서 여러 가지 지적 능력의 감퇴가 나타난다. 아직까지 왜 뇌세포가 죽어 가는지 완벽하게 밝히지는 못하였지만, 유전자의 이상 때문인 것으로 보고되고 있다.
  2. 혈관성 치매 : 뇌혈관 질환이 누적되어 나타나는 치매이다. 치매 증상을 보일 때 치료할 수 없는 퇴행성 치매와는 달리, 기억 장애가 처음 나타나는 시기에 조기 진단하여 치료하면 더 이상의 진행을 막을 수 있고 호전되는 경우도 있다. 혈관성 치매 환자의 병력을 자세히 살펴보면 몇 년 또는 몇 개월 전에 얼굴이 삐뚫어졌다던가 발음이 나빠졌다던가 갑작스럽게 기억력이 나빠졌다던가 한쪽 팔다리에 약한 마비가 있다가 금방 호전되는 가벼운 증상은 대부분 특별한 치료를 하지 않아도 저절로 호전된다.

노인성 질환

고혈압 / 당뇨병 / 동맥경화증 / 노인성 난청 / 오십견

고혈압의 증상

혈압은 유동적으로 혈관이 막히거나 출혈 등의 합병증이 생기기 전까지 특별한 증상이 없습니다. 그러므로 유전성이 있거나 비만, 흡연자, 스트레스가 심한 사람들은 정기적으로 협압을 측정해볼 필요성이 있습니다.

당뇨병의 증상

물을 많이 마시고 음식을 많이 먹으며 소변을 자주 많이 보는 증상이 가장 대표적으로 증상이고 체중감소, 피로, 전신쇠약감이 비교적 초기에 나타날 수 있다. 몸의 에너지로 이용되는 당분이 소실되어, 혈당은 높지만 활동에 대응하여 실제로 말초조직에서 에너지원을 제대로 이용하지 못하기 때문이다. 감염증, 가려움, 손가락 끝 저림, 시력장애 등의 합병증에 의한 증상이 나타날 수 있고 성인형 당뇨병 환자는 흔히 증상 없이 비만(특히 복부비만)만 있는 경우도 있습니다. 혈당을 정상 범위로 유지하지 못하면 합병증은 필연적인 것으로 그 합병증에 의한 증상들이 당뇨병에 의한 증상이라고도 할 수 있습니다.

동맥경화증의 증상

먼저 환자가 동맥경화의 위험인자를 가지고 있는지를 자세히 알아보고, 혈앨검사에서 지방질, 요산치, 당뇨가 없는지를 확인해 볼 수 있습니다. 또 안저 검사를 통해 망막의 혈관들을 관찰하는 것은 직접적으로 혈관을 볼 수 있어 동맥경화의 유무를 쉽게 알 수 있습니다.

노인성 난청 증상

TV를 보거나 라디오를 들을 때 볼륨을 높이게 되고, 사람들이 많은 곳이나 소음이 있는 장소에서는 음을 구별하기 힘들고, 동문서답을 하며, 자주 반복해서 물어 보게 된다. 또한 전화 통화가 불가능하게 되고, 서로 의사 소통이 되지 않아 마음이 불안정 해지며, 자신을 적대시 하는 것처럼 느껴지게 되어 대인 관계에 어려움을 호소하기도 합니다.

자음 구별, 어음 분별 어려움

‘스’, ‘츠’, ‘프’, ‘트’, ‘크’ 특정 음을 알아 듣지 못함

초기에는 고음의 감음도가 저하되나 점차 중음과 저음의 감음도 역시 저하됨

이명을 호소하기도 함

오십견의 진단

오십견은 어깨부위의 노화나 부상 또는 원인 모르게 오는 가벼운 견비통으로 강도가 심해지면서 어깨를 움직이는데 제한이 있는 것을 말한다.

주로 노화에 따른 어깨 관절 주위의 인대나 관절낭 등의 퇴행성 변화

어깨 근육통이나 수술 등으로 인해 오랫동안 관절을 사용하지 못한 경우

원인을 알지 못하는 경우도 많음

당뇨병이나 목 디스크 등

파킨슨병

Parkinson’s disease

정의

신경 퇴행성 질환의 하나로 주로 진전(떨림), 근육의 강직, 몸 동작이 느려지는 서동 등의 운동 장애가 나타나는 질환이다.

원인

도파민이라는 신경 전달 물질의 결핍이 원인이다. 도파민은 정상인의 뇌에서 검게 보이는 흑색질의 신경 세포에서 주로 만들어 진다. 파킨슨병 환자의 뇌는 흑색질이 탈색되어 있고, 현미경으로 관찰하며 이곳의 신경 세포들이 변성된 것을 볼 수 있다. 그러나 아직가지 흑색질 신경 세포의 변성 원인은 확실하게 알려진 것이 없다. 파킨슨병은 대부분 뚜렷한 발병 원인을 모를 특발성을 파킨슨병이 많다.

다른 질병에 의하여 2차적으로 발생하는 파킨슨병을 2차성 파킨슨병이라 한다. 예를 들어 뇌종양이나 뇌출혈로 인하여 도파민을 생성하는 신경 세포가 파괴될 수도 있고, 사고나 권투 시합 등과 같이 뇌의 반복적인 외상이 원인일 수 있다. 망간, 수은, 이황화탄소, 일산화탄소(연탄가스) 등에 의한 중독에 의해서도 초래될 수 있다. 또 뇌염 후유증으로도 파킨슨병이 나타날 수 있는데 이를 뇌염 후 파킨슨병이라 한다. 약물에 의해서도 일어날 수 있다. 대표적인 약제는 정신과 치료에 사용하는 신경 안정제(할로페리돌, 클로르프로마진 등)와 일부 위장약(메토클로프로마이드) 등이다.

증상

초기 증상이 매우 서서히 나타나고 막연한 증상이 많아서 초기에 파킨슨병을 진단하기 쉽지 않다. 즉 계속되는 피곤함, 무력감, 팔다리의 불쾌한 느낌, 기분이 이상하고 쉽게 화내는 등의 증상이 나타날 수 있다. 걸음걸이나 자세가 변하고 얼굴이 무표정해지는 것을 먼저 느낄 수도 있으며 우울증, 소변 장애, 수면 장애 등의 증상이 나타나기도 한다. 그 밖에 뒷목이나 허리 통증 등이 초기에 나타날 수 있고 , 글씨를 쓸 때 글자 크기가 점차 작아지거나 말할 때 목소리가 작아지는 경우도 있다. 도 걸을 때 팔을 덜 흔들고 다리가 끌리는 느낌 등으로 병원을 방문하여 파킨슨병을 진단받는 경우도 있다.

파킨슨 병에 주로 나타나는 증상은 운동 기능과 관련된 것들이 많다. 하지만 그 밖에 다른 계통의 이상 증상이 자주 동반된다.

운동 기능과 관련된 증상 

  • 진전 : 주조 환자가 쉬고 있을 때 나타난다. 자발적인 운동을 하는 동안에는 떨림이 감소하는 ‘안정 시 진전’의 양상을 보인다. 마치 손으로 알약을 빚거나 동전을 세는 듯한 모습을 보이는 진전이 가장 특징적이다.
  • 서동 : 몸의 움직임이 느려지는 것이다. 서동이 심해지는 결국에는 전혀 움직일 수 없는 무동증까지 나타날 수 있다. 서동으로 인하여 보행 장애, 표정없는 얼굴, 발음 장애 등이 나타난다.
  • 강직 : 근육이 뻣뻣하게 되는 것이다. 강직이 있으면 다른 사람이 환자의 팔을 펴려고 할 때 마치 일부러 안 펼치려고 힘을 주는 듯한 느낌을 받는다.
  • 기타 : 자세의 불안정, 동작 동결(의도적으로 어떠한 일을 하려고 할 때 몸이 마치 얼어 버린 것처럼 꼼짝하지 않는 증상), 이상 근육 긴장증이나 이상 운동증도 자주 나타난다.

운동 기능과 관련되지 않는 증상

  • 자율 신경계 이상 : 배뇨 장애 및 변비, 성 기능 이상, 체위성 저혈압(가만히 앉아 있거나 누워 있다가 갑자기 일어서면 혈액이 갑자기 다리로 쏠려 협압이 강하되는 것), 체온 조절 이상, 과다한 발한, 연하 곤란 등이 있다.
  • 감각 이상 : 팔다리, 허리 목 근육의 통증을 호소하며, 다리에 불쾌하게 뜨겁거나 찬 기분이 나타날 수 있다. 또 다리가 뜨겁게 타는 듯하거나 벌레가 피부 위로 기어가는 듯한 이상 감각 증상, 심한 피부 가려움증 등의 증상이 나타날 수 있다.
  • 정신 기능 이상 : 사고의 속도가 다소 느려지고, 가벼운 기억 장애나 주의 집중 장애가 나타나며, 이해력과 논리적인 사고력이 떨어질 수 있다. 하지만 일상적인 일을 수행하는 데 문제가 될 정도는 아닌 경우가 많고, 대다수의 환자는 보통 수준의 업무를 무리 없이 처리할 수 있다.
  • 수면 장애 : 다리 감각에 이상을 느끼거나 주깆거으로 다리 운동에 이상을 느껴 잠을 깬다. 그 밖에 배뇨 장애, 감각 장애, 우울증 등도 수면을 방해하는 요인이 될 수 있다. 도 파킨슨병 치료약 중 가장 많이 사용되는 엘도파에 의해서도 불면증이 생긴다.

퇴행성질환

퇴행 관절염 / Degenerative arthritis

정의

연골의 점진적인 손상이나 퇴행으로, 관절 연골판의 국소적인 퇴행성 변화인 미란, 파괴, 연골하 골경화 및 골 돌기체가 형성되는 질환이다. 가장 흔한 관절 연골 질환 중 하나이다.

원인

노화 현상에 의해 점진적으로 발생한다. 관절 연골은 반복적인 진동에서는 거의 닳지 않지만, 반복적인 충격이 가해지면 관절이 오래 견디지 못하기 때문에 과부하를 받는 특별한 부위에 잘 발생한다. 퇴행 관절염의 가장 중요한 위험 인자는 연령인데 연령이 증가할수록 유병율이 증가한다. 이 외에 성별, 유전적 요소, 비만 등의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증상

노화로 인해 주로 중년이나 노인에서 나타나는 퇴행 관절염을 관절을 움직일 때 소리가 나거나 아프면서 잘 움직이지 않는 것을 주 증상으로 한다.

무거운 물건을 들거나 계단을 오르내리 때 또는 앉았다 일어날 때처럼 관절을 사용하면 더 아프고 관절을 쉬게 하면 덜 아픈 것이 특징이다.

관절 사이에는 연골이라는 물렁뼈가 있으며, 이물렁뼈는 뼈 사이에서 쿠션처럼 뼈끼리 부딪히지 않도록 한다. 이러한 물렁뼈가 나이 들면서 점점 닳아 없어져 통증이 생기고, 관절운동이 힘들어 지며, 걷기 조차 어렵게 된다.

퇴행 관절염 통증은 관절을 많이 사용한 저녁 시간이나 잠자기 전에 심해진다.

통증클리닉

통증 치료

재활의학과 영역

소아마비, 뇌성마비, 뇌 및 척수손상 후유증, 절단환자, 근위축, 연부조직손상(타박상, 근좌상, 근염 등)

정형외과 영역

골절 후 운동장애 및 기능장애, 관절염, 염좌, 테니스엘보우, 오십견, 척추측만증, 괄반 및 척추변형, 자세교정, 인대손상, 퇴행성질환 등

신경외과 영역

신경마비, 편마비(중풍), 말초신경장애, 좌골신경통, 신경통, 추간판탈출증(경추, 요추), 기타 각종 신경질환, 근육통, 인대손상, 산전, 산후조리, 스포츠 송상 등